메뉴판닷컴요리

  • 요리판
  • 나만의비법
  • 요리Q&A
 
[황도복숭아쥬스] 음료
달콤하고 상큼한 황도복숭아쥬스 | 2020.08.02 | 조회:48
 
밥심은국력
펌폴리스 신고 인쇄 메일 쪽지보내기 챙기기 (+0)
  황도복숭아 1개, 윌요구르트 1병, 왕각얼음 2개 등

안녕하세요? 밥심은 국력입니다.


복숭아는 맛이 달고 시며 성질이 따뜻한 과일이구요.

 

백도와 황도로 나뉘는데, 생과일로는 수분이 많은 백도를 많이 먹고요. 통조림같은 가공용으로는 황도를 많이 쓴답니다.

 

복숭아는 중국 원산으로 실크로드를 통하여 서양으로 전해졌으며, 17세기에는 아메리카 대륙까지 퍼져 나갔다고 합니다.


전 세계에는 약 3천 여종의 품종이 있다고 하니 놀랍지요.

 

 복숭아는 알칼리성 식품으로 면역력에 도움이 되며 변비예방과  니코틴을 제거하는 효능이 있어 흡연을 하시는 분들에게

 

도움이 됩니다. 단 장어와 같이 먹으면 설사를 하고 자라와 같이 먹으면 가슴통증을 일으킬 수 있답니다. 바나나와는 궁합이


잘 맞고요.

 

좋은 복숭아는 알이 크고 고르며, 상처가 없는 것, 향이 많이 나는 것을 고르시구요. 냉장실에서 0-1 도 사이에 보관하시면


복숭아가 가장 단맛이 많이 느껴지는 온도입니다.


오늘은 황도복숭아쥬스를 만들어 보겠습니다.

 

 

황도라서 색상도 노르스름해요.

 

복숭아 솜털이 살아 있어요.


 

복숭아 세척법은요. 찬물에 식초를 넣고 수세미로 복숭아 털을 문질러 닦아주면 됩니다.


세게 문지르지 않아도 잘 벗겨집니다.

 

일반 부드러운 수세미면 다 되구요.

 

여러 번 맑은 물에 헹궈주세요.

 

복숭아털이 싹~ 없어졌어요.


복숭아털이 알레르기를 일으키기 때문에 알레르기가 있으신 분들은 복숭아 털을 반드시 제거하세요.

 

복숭아 털이 물 속에 잔뜩 가라앉아 있기도 하고 물에 떠 있기도 하지요.

 

깨끗이 세척된 복숭아.

 

복숭아는 씨를 중심으로 가운데 칼집을  뺑 둘러 낸 다음 양손으로 비틀어 주면 이렇게 반쪽으로 분리가 된답니다.


복숭아씨 표면에 곰팡이가 있는 것은 드시지 말고요. 씨 안에 곰팡이가 있는 것은 드셔도 무방합니다.


복숭아는 후숙과일이라서 상온에 두었다가 말랑말랑해지면 냉장고에 넣어두시면 좋은데요.


복숭아 보관법은 복숭아를 세척하지 않은 상태에서 키친타올로 한 개씩 개별포장합니다.


 

밀폐용기 바닥에 신문지를 구겨 놓아요.


키친타올로 개발포장한 복숭아를 서로 닿지 않게 간격을 두고 넣어주고 뚜껑을 덮어 상온 보관합니다.


말랑말랑해지면 냉장 보관하세요.



황도 복숭아 쥬스를 만들어 볼게요. 복숭아는 세척 후 껍질을 벗긴 후 갈기 좋겠금 썰어줍니다.


복숭아는 1개입니다.


 

야쿠르트 150ml  한 병과 왕각얼음 2개를 준비합니다.

 

믹서기에 황도 복숭아를 넣어줍니다.

 

야쿠르트 한 병을 부어줍니다. 맛없는 복숭아라면 꿀이나 시럽을 첨가하세요.


저는 황도 복숭아가 달아서 꿀이나 시럽은 패스!

 

각얼음을 2개 넣어줍니다.

 

곱게 갈아줍니다.

 

황도복숭아쥬스 완성입니다.

 

통조림 복숭아가 아닌 생복숭아라서 인위적인 맛이 전혀 없고 정말 맛있네요.

 

생복숭아도 모양틀로 찍어서 올려주면 복숭아쥬스라는 걸 알 수 있지요.



달콤한 황도 복숭아로 리얼 황도 복숭아쥬스를 만들어 보세요.


그 맛에 반하실 거예요.


 

복숭아, 복숭아주스, 복숭아쥬스, 여름요리, 음료, 제철요리, 황도복숭아, 황도복숭아주스, 황도복숭아쥬스
 
밥심은국력님의 다른글보기[+1784]
http://blog.naver.com/jylhee0704
 
댓글 (+1)  
afroman : 아침에 커피 대신 좋겠어요~ 2020.08.02 한줄답변리플 한줄답변신고
0 / 1000
 
 
최고의 요리비결 어묵토스트 밥심은국력 조회 : 40 추천 : 0
여름철에 먹기 좋은 천도복숭아샐러드 밥심은국력 조회 : 39 추천 :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