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반적인 음식이 참 정갈하고 가정에서 접하는 어머니의 마음으로 음식에 세세히 정성을 담은 느낌이 들었어요. 잘 정돈되어있는 깔끔한 실내와 친절한 종업원들, 사장님의 친절함으로 기분까지 좋아지는 곳이에요.

문을 열고 들어가니 분명 갈비집이라고 들었는데 고기 굽는 냄새가 별로 나지 않아요. 그 비밀은 조금 이따 밝히기로 하고~^^ 왕갈비의 왕! 비빔국수의 비! 이렇게 탄생된 왕비집의 상호명답게~! 왕갈비와 비빔국수의 맛이 정말 끝내줍니다.
갈비정식
저희가 먼저 맛본 메뉴는 갈비정식이에요. 키위드레싱으로 맛을 낸 샐러드, 오징어회, 참기름으로 고소하게 버무린 묵무침, 매콤새콤한 쟁반파절이, 건더기가 실하게 들어간 된장찌개, 쫄깃하고 시원한 비빔국수~! 이 모든 것이 갈비정식의 푸짐한 기본 메뉴예요. 특히 가격이 정말 괜찮아요. 이 갈비정식세트가 만원이에요. 밑반찬의 종류도 많고 양도 푸짐해서 1만원에 배불리 먹을 수 있다는 것이 대단한 것 같아요.
왕갈비
갈비정식이니 왕갈비 맛이 또 중요하겠죠? 일단 한입크기로 구워져 나와 참 편하답니다. 고기 굽기 귀찮으신 분들이나 냄새 베는걸 싫어하시는 여성분들이 좋아하실 것 같아요. 달콤한 일반 갈비양념일거라고 생각했는데요, 먹다 보니 살짝 매콤하더라고요. 그 비법이 바로 청량고추라고 해요. 고기 사이사이로 매콤한 양념이 잘 베어져 부드럽고 맛이 좋았습니다. 한국인들 입맛에 잘 맞는 것 같아요.
쟁반파절이
제가 생각했을 때 이곳에 하이라이트는 다른 것도 맛있었지만 쟁반파절이에요. 어떻게 그렇게 파를 맛있게 무쳤는지 그게 제일 궁금했어요. 원래 파가 좀 매운데 맵지도 않으면서 새콤달콤해요. 이곳은 모든 종업원들이 레시피를 공유한다고 해요. 같이 공유해서 더 잘되면 좋지 않냐는 사장님의 인심이 느껴졌어요. 예전부터 나눠먹기 좋아하시고 다른 사람이 맛나게 먹으면 기분 좋고 하셨다는데, 정말 음식에 그런 마음이 그대로 베어있는 것 같더라고요.
된장찌개
함께 나왔던 된장찌개~! 고깃집에서 먹는 된장찌개는 항상 집에서 먹는 맛과 다른 것이 커다란 매력인 것 같아요. 이 집 역시 커다란 건더기들과 구수한 된장의 맛이 깔끔하고 밥에다가 넣어 쓱쓱 비벼서 먹고 싶어질 정도로 맛있었어요.
비빔국수
또 왕갈비와 함께 대표메뉴로 자리매김한 비빔국수! 사실 여름에는 뜨거운 것보다는 시원한 것을 자꾸 찾게 되는데 냉면도 좋지만 시원 새콤한 비빔국수가 먹고 싶어지잖아요. 하지만 제대로 하는 집을 찾기 힘들어 지금까지도 찾고 있었는데 이곳의 국수는 정말 첫 맛도 좋지만 끝 맛이 아주 깔끔해요. 집에서 엄마가 해준 그런 맛이라고 해야 하나? 그리고 비빔국수의 국물이 넉넉해서 국수와 진한국물을 한꺼번에 먹으면 더 그 깊은 맛을 느낄 수 있었어요.
손만두국
다음은 손만두국을 맛봤어요. 진한 곰탕의 맛이 느껴지는 육수가 베이스인 손만두국은 한입에 먹기 좋을 정도의 크기였어요. 속은 각종 야채가 듬뿍 들어 있어 깔끔하고 담백한 맛이 일품이더라고요. 또 같이 나오는 양파 간장에 만두를 콕콕 찍어 먹으면 만두의 감칠맛이 더 잘 살아나는 듯 했어요.
고깃집이라고는 생각 못 할 만큼 전반적으로 깔끔하고 편안한 분위기 였습니다. 고기를 구워먹는 곳이다보니 흡연 가능한 곳이에요. 완전 독립적이지는 않지만 흡연구역이 나뉘어 있어서 좋았어요. 거기에 정말 합리적인 가격까지 마음에 쏙 들었어요.
댓글 (+8)  
smam : 알찬 정보 감사합니다. 2018.10.11
akchfn : 좋은 정보 잘 보고 갑니다. 2018.10.11
삶의순간들 : 보기에도 넘 맛나 보여요 ??? 2017.09.21
수진멈 : 맛있겠네요 2011.07.23
메롱~^^ : 먹고싶소/ 2011.06.29
목탁언니 : 맛있겠네요. 2010.10.01
가을단상 : 깔끔하네요 2009.08.08
얼음맛 : 고기 땡긴네 2009.03.14
0 / 1000
cj대한통운